욥기(욥) 10 장
1 내 靈魂(영혼)이 살기에 困憊(곤비)하니 내 寃痛(원통)함을 發說(발설)하고 내 마음의 괴로운대로 말하리라
I loathe my very life; therefore I will give free rein to my complaint and speak out in the bitterness of my soul.
2 내가 하나님께 아뢰오리니 나를 定罪(정죄)하지 마옵시고 무슨 緣故(연고)로 나로 더불어 爭辯(쟁변)하시는지 나로 알게 하옵소서
I will say to God: Do not condemn me, but tell me what charges you have against me.
3 主(주)께서 主(주)의 손으로 지으신 것을 虐待(학대)하시며 蔑視(멸시)하시고 惡人(악인)의 꾀에 빛을 비취시기를 善(선)히 여기시나이까
Does it please you to oppress me, to spurn the work of your hands, while you smile on the schemes of the wicked?
4 主(주)의 눈이 肉身(육신)의 눈이니이까 主(주)께서 사람의 보는 것처럼 보시리이까
Do you have eyes of flesh? Do you see as a mortal sees?
5 主(주)의 날이 어찌 人生(인생)의 날과 같으며 主(주)의 해가 어찌 人生(인생)의 날과 같기로
Are your days like those of a mortal or your years like those of a man,
6 나의 허물을 찾으시며 나의 罪(죄)를 査實(사실)하시나이까
that you must search out my faults and probe after my sin--
7 主(주)께서는 내가 惡(악)하지 않은 줄을 아시나이다 主(주)의 손에서 나를 벗어나게 할 者(자)도 없나이다
though you know that I am not guilty and that no one can rescue me from your hand?
8 主(주)의 손으로 나를 만드사 百體(백체)를 이루셨거늘 이제 나를 滅(멸)하시나이다
Your hands shaped me and made me. Will you now turn and destroy me?
9 記憶(기억)하옵소서 主(주)께서 내 몸 지으시기를 흙을 뭉치듯 하셨거늘 다시 나를 티끌로 돌려 보내려 하시나이까
Remember that you molded me like clay. Will you now turn me to dust again?
10 主(주)께서 나를 젖과 같이 쏟으셨으며 엉긴 것처럼 엉기게 하지 아니하셨나이까
Did you not pour me out like milk and curdle me like cheese,
11 가죽과 살로 내게 입히시며 뼈와 힘줄로 나를 뭉치시고
clothe me with skin and flesh and knit me together with bones and sinews?
12 生命(생명)과 恩惠(은혜)를 내게 주시고 眷顧(권고)하심으로 내 靈(영)을 지키셨나이다
You gave me life and showed me kindness, and in your providence watched over my spirit.
13 그러한데 主(주)께서 이것들을 마음에 품으셨나이다 이 뜻이 主(주)께 있은 줄을 내가 아나이다
But this is what you concealed in your heart, and I know that this was in your mind:
14 내가 犯罪(범죄)하면 主(주)께서 나를 罪人(죄인)으로 認定(인정)하시고 내 罪惡(죄악)을 赦宥(사유)치 아니 하시나이다
If I sinned, you would be watching me and would not let my offense go unpunished.
15 내가 惡(악)하면 禍(화)가 있을 것이오며 내가 義(의)로울찌라도 머리를 들지 못하올 것은 내 속에 부끄러움이 가득하고 내 患難(환난)을 目覩(목도)함이니이다
If I am guilty--woe to me! Even if I am innocent, I cannot lift my head, for I am full of shame and drowned in my affliction.
16 내가 머리를 높이 들면 主(주)께서 獅子(사자)처럼 나를 사냥하시며 내게 主(주)의 奇異(기이)한 能力(능력)을 다시 나타내시나이다
If I hold my head high, you stalk me like a lion and again display your awesome power against me.
17 主(주)께서 자주자주 證據(증거)하는 者(자)를 갈마들여 나를 치시며 나를 向(향)하여 震怒(진노)를 더하시니 軍隊(군대)가 갈마들어 치는 것 같으니이다
You bring new witnesses against me and increase your anger toward me; your forces come against me wave upon wave.
18 主(주)께서 나를 胎(태)에서 나오게 하셨음은 어찜이니이까 그렇지 아니하였더면, 내가 氣運(기운)이 끊어져 아무 눈에도 보이지 아니하였을 것이라
Why then did you bring me out of the womb? I wish I had died before any eye saw me.
19 있어도 없던것 같이 되어서 胎(태)에서 바로 무덤으로 옮겼으리이다
If only I had never come into being, or had been carried straight from the womb to the grave!
20 내 날은 적지 아니하니이까 그런즉 그치시고 나를 버려두사 저으기 平安(평안)하게 하옵시되
Are not my few days almost over? Turn away from me so I can have a moment's joy
21 내가 돌아오지 못할 땅 곧 어둡고 죽음의 그늘진 땅으로 가기 前(전)에 그리하옵소서
before I go to the place of no return, to the land of gloom and deep shadow,
22 이 땅은 어두워서 黑暗(흑암) 같고 죽음의 그늘이 져서 아무 區別(구별)이 없고 光明(광명)도 黑暗(흑암) 같으니이다
to the land of deepest night, of deep shadow and disorder, where even the light is like darkness." JOB